2020.01.28(화)광주 5ºC
정치 > 중앙정치
윤영일 의원 민주당 입당 타진 중
입력 : 2019년 12월 08일(일) 16:30


민주당 관계자들과 접촉하며 ‘자기 편’만들기 노력
대안신당 소속인 윤영일 의원(해남·완도·진도)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입당을 타진 중인 것으로 8일 알려졌다.

재선 도전에 나선 윤 의원은 최근 손금주 무소속 의원(나주·화순)의 민주당 입당 이후 가장 적극적으로 여당 관계자들과 접촉하며 입당 여부를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당 내에서 자신의 입당과 관련해 갑론을박이 진행될 때 우호적인 발언을 해줄 ‘자기 편’을 만들고 있는 것이다.

윤 의원 측이나 민주당 전남도당 관계자들도 윤 의원의 민주당 입당 타진 여부에 대해 부인하지 않고 있다.

윤 의원 측은 복당이 아니라 입당인 관계로 민주당 문이 열릴 것으로 기대하는 분위기다. 복당의 경우 탈당 상황에 대한 문제 제기가 있을 수 있어 쉽지 않지만 입당은 그보다는 수월하다고 보는 것이다.

또 윤 의원 측은 해당 지역구에서 내년 총선을 준비하는 민주당 후보들의 경쟁력이 떨어진다고 판단, 민주당 관계자들을 설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윤 의원은 “장애물만 없으면 가능할 것”이라며 조심스런 관측을 내놓았다.

하지만, 해남완도진도 지역구에서 오랫동안 활동한 윤재갑 지역위원장 등의 반발이 예상된다.

서울=김현수기자 cr-2002@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