驚蟄 경칩2021.03.05(금)
현재기온 15°c대기 좋음풍속 2.2m/s습도 55%

구례 '던데들 수박' 맛보러 오세요

입력 2020.06.05. 11:19 수정 2020.06.05. 11:19
수확 한창, 체험 행사도 열려
구례군 섬진강변 던데들에서 수박 수확이 한창이다. 구례 수박은 섬진강가의 비옥한 사질토양과 일교차가 큰 기후에서 재배되어 타 지역의 수박보다 당도가 높고 향이 뛰어나 수박시장에서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구례군 제공

구례군 섬진강변 던데들에서 수박 수확이 한창이다. 구례 수박은 섬진강가의 비옥한 사질토양과 일교차가 큰 기후에서 재배되어 타 지역의 수박보다 당도가 높고 향이 뛰어나 수박시장에서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현재 구례 던데들 43농가가 23㏊ 규모의 시설하우스에서 수박을 재배하고 있으며, 연간 10억 원의 소득을 올리고 있다. 이 중 친환경 재배농가가 17농가 9.1㏊로 면적과 농가가 지속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장기적으로 노동력 절감과 품질 향상을 위한 새로운 기술도 적용한다.

구례 수박은 5월 중순부터 수확하기 시작해 7월 초순까지 생산된다. 광주, 순천, 여수 공판장에 출하하며 친환경학교급식과 아이쿱생협에 납품하고 있다.

이 곳 수박의 총 생산량은 1천132톤이다. 올해는 4월 이상기온으로 수박 생육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수박 농가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생산량을 평년수준만큼 회복을 했다.

문척면 수박농가와 화양마을 주민들은 오는 20일부터 28일까지 화양마을에서 '수박도 맛보고 달팽이도 구경가자'는 주제로 체험 행사를 열 계획이다. 수박 서리 체험, 왕달팽이 사육환경 만들기, 화양마을 척갤러리 미술 전시 등 다체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구례=오인석기자 gunguck@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