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목)
현재기온 0°c대기 좋음풍속 0m/s습도 0%

완도군, 5만 인구지키기 힘 받는다

입력 2020.08.19. 12:06 수정 2020.08.19. 13:44
2년 3개월 만에 증가세
청년지원·주소 갖기 등
다양한 인구 정책 박차
완도군청

완도군 인구가 무려 2년 3개월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5만명 붕괴를 막기 위해 완도군이 추진해 온 '5만 인구지키기' 운동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19일 완도군에 따르면 7월 말 기준 완도군 인구는 5만210명으로 6월 말 5만192명보다 18명이 증가했다. 이는 지난 2018년 3월 40명, 4월 6명 각각 증가한 후 2년 3개월 만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7월 말 기준 인구 통계를 보면 출생이 20명인데 반해 사망 41명으로 자연적 요인은 21명 감소했다. 하지만 전출 320명, 전입 359명으로 전출보다 전입이 많은 것으로 집계되며 인구 증가의 요인으로 작용했다.

완도군은 군민 삶의 질을 높이고 인구 감소를 막기 위해 ▲결혼·출산·양육 친화 환경 ▲직장 걱정 없는 환경 ▲거주하기 편한 환경 등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특히 지난 5월 '완도 5만 인구 지키기' 추진 계획으로 각급 기관단체와 학교, 사업체 임직원 및 직원들을 대상으로 펼친 '완도사랑 주소 갖기 운동'이 인구 증가에 효과를 본 것으로 분석된다.

'5만 인구 지키기' 군수 서한문을 통해 군민 공감과 참여를 유도했으며, 향우들에게도 이를 발송해 고향 친지들의 주소를 챙겨볼 수 있도록 당부했다.

또 청년층 인구 유입을 위한 정책도 큰 호응을 얻었다. 청년들의 능력 개발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인적 네트워크 구축할 수 있도록 소상공인을 위한 SNS 마케팅 교육, 청년이 직접 강사가 되는 취미 강좌 프로그램 등 '청년 아카데미'를 운영했다.

이와 함께 청년들의 사회 참여 기회를 보장하고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기반을 마련하고자 커뮤니티 공간인 '완도군 청년센터'를 내년 3월 준공할 예정이다.

결혼과 출산으로 이어지는 실질적 인구 유입을 위해 신혼부부 주거비용 대출 이자 지원 사업을 신설해 무주택 신혼부부 50쌍의 주거 마련 대출 이자를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전남도 인구 정책 공모사업에 '섬마을 새댁 氣살리기' 프로젝트가 선정돼 1억8천6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프로젝트를 통해 취·창업교육, 가족 친화·공동 육아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 등을 지원함으로써 젊은 세대를 유입하는 기반 마련과 활력 넘치는 마을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누구나 계속 살고 싶은 희망찬 미래 완도 실현을 위해 우리 군에서는 인구정책 5개년 종합 계획을 수립해 추진중"이라며 "인구 유입과 더불어 군민들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완도=조성근기자 chosg1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