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토)
현재기온 15.9°c대기 보통풍속 1.4m/s습도 51%

'앙코르 ACC'··· 온라인에서 만나는 ACC 공연

입력 2021.01.04. 09:33 수정 2021.01.04. 17:12
亞문화전당,‘영상대면 공연 축제’
13일까지 ACC 누리집·유튜브
월드뮤직페스티벌 등 영상 공개

지난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에서 기획·제작한 공연엔 유난히 일화가 많았다. 무엇보다 코로나19로 줄어든 객석, 무관중으로 진행된 공연들, 모든 준비 마치고 관객을 기다리는 시점에서 취소가 된 월드뮤직페스티벌 등이 아쉬움을 남겼다.

이렇듯 부득이하게 공연을 보지 못했거나, 불가피하게 선보이지 못한 공연들을 한 곳에서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공연 축제가 열리고 있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오는 13일까지 ACC 누리집과 ACC 유튜브를 통해 'ACC 온택트 공연 페스티벌'을 열고 있다.

지난 24일 막이 오른'ACC 온택트 공연 페스티벌'은 ㅈ난해해 ACC가 진행한 공연 갈래를 5개 부문으로 나눠 총 39편의 공연영상을 공개하는 온라인 축제다. 코로나19로 인해 공연 일정이 취소되거나 무관중 촬영 후 영상으로만 선보이는 공연, 거리두기 객석제 운영으로 관람인원 제한 공연 등이 상영된다.

먼저 5·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무대에 올라 평단의 호평을 받은 '시간을 칠하는 사람'을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다.

아시아스토리 어린이 창제작 공연인'나무의 아이','하티와 광대들', '세 친구','마법의 샘','괴물 연을 그리다'등 5편의 작품도 즐길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취소됐던 '2020 ACC 월드뮤직페스티벌'도 선보인다. K-월드뮤직과 남도국악을 조명해 본 ACC 월드뮤직페스티벌은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예술가 17팀과 축제의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기획제작 공연도 관객의 접속을 기다리고 있다. 영상으로 첫 선을 보이는 창제작 연극'접시꽃길 85번지'는 가족애를 생각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일상 속 시민 예술 활동을 증대시키고자 5년 째 진행하는'ACC시민오케스트라'에선 아마추어 음악가들의 열정을 느낄 수 있다. 현대무용'호모 루피엔스'와 'ACC무빙시어터×반디스테이지'도 감상할 수 있다.

레지던시 씨어터에 참여한 참여한 예술단체들의 실험성이 돋보이는 4편의 시범공연 작품도 만날 수 있다.'막이 오르면','중간자 V의 황소: 지구에 침묵은 없네','캐스케이드 패시지','어둠을 만나러 가는 길'등이다.

일부 공연에 한해 관객과의 대화, 영어자막을 제공한다. 최민석기자 cms2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