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금)
현재기온 16.9°c대기 좋음풍속 0.2m/s습도 99%

무등산자락 전통문화관서 한여름밤 치유야행

입력 2020.08.11. 18:40 수정 2020.08.11. 18:55
코로나, 장마 치유야행 무등산 자락서
이달 한달 동안 전시·공연·이야기마당 등 다채
매주 금·토·일 토크와 재즈 풍류 등 다양
신민속악회 바디

무등산 자락 전통문화관에서 8월 한 달 '한여름밤 코로나19 치유야행'이 전개된다.

광주문화재단 전통문화관은 견우와 직녀가 오작교에서 만나는 칠월칠석 즈음, 시민들을 위해 전시와 공연, 무형문화재가 전하는 칠월칠석 이야기 마당 등 다채로운 전통문화예술 행사를 진행한다.

30일까지 한달 동안 전통문화관은 전통 칠석 등으로 환하게 밝혀진다.

평양검무보존회

이번 전시는 '휘영청 칠석이네'를 주제로 칠석 등, 파고라의 풍경 등 작품이 을대문과 너덜마당 주변에 설치되고, 솟을대문 앞에는 관객이 견우와 직녀가 돼보는 포토존을 운영한다. 한여름 밤을 수놓은 칠석 등과 한지 등이 주렁주렁 달린 파고라에 앉아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도란도란 여름밤을 즐기면서 코로나19에 지친 심신을 치유할 수 있다.

첫째주(7일~9일)에는 명인명창추모회·그루·배일동과 재즈밴드의 전통공연, 무형문화재 악기장 이복수 작품전시와 악기로 전하는 사랑이야기가 진행됐다.

이어 둘째주(14일~16일)는 전통 악가무와 가야금 공연, 무형문화재 필장 문상호 작품전시, 연서로 띄우는 사랑이야기가 전개된다.

서영무용단

오는 14일 오후 7시에는 남도음악을 근간으로 전통 악가무를 다채롭게 구성한 '흥겨워라 남도풍류'가 선보인다.

15일에는 12현 가야금과 25현 가야금의 아름다운 선율로 국악의 깊이를 더해주는 가야금앙상블 휘현이 무대를 장식한다.

16일에는 문상호 필장(市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이 제작한 붓 작품 전시와 함께 이윤선 박사의 칠월칠석과 붓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이날 오후 7시에는 서담(가야금), 신경환(피리), 고영란(해금), 채광자(대금), 이복순(소리), 양신승(타악) 명인들이 꾸미는 전통 풍류 음악이 연서로 띄우는 사랑이야기의 멋을 더해줄 예정이다.

셋째주(21일~23일)는 신진국악인과 평양검무보존회 공연, 무형문화재 음식장 이애섭 작품전시, 칠월칠석 사랑을 나누는 음식과 공연이 진행된다.

오는 21일에는 올라(OLA)팀이 창작곡들을 선보이고, 22일은 ㈔평양검무보존회의 다채로운 검무공연이 펼쳐진다.

23일에는 이애섭 남도의례음식장(市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의 칠월칠석 음식작품 전시가 진행되며 이날 오후 5시에는 칠월칠석 세시음식 이야기가 이윤선 박사의 진행으로 펼쳐진다. 오후 7시에는 김선제(아쟁), 유소희(거문고), 김선임(해금), 김산옥(소리), 이왕재(타악) 등 중견 연주들의 칠월칠석 '둘이 함께 어화둥둥'이 이어진다.

넷째주(28일~30일)는 신민속악회 바디와 무형문화재 이영애 공연, 전통성년례 재연과 창작무용 제(祭)이 선보인다.

오는 28일에는 신민속악회 바디의 '동향' 공연이, 29일에는 광주시 무형문화재 제18호 가야금병창 예능보유자 이영애 초청공연으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행운이 깃들길 염원하는 무대를 선보인다.

8월의 마지막 행사는 30일 전통성년례로 꾸며진다. 남자아이의 성인의식 관례와 여자아이의 성인의식 계례 이야기를 김중환 원장에게 들어보며 '고유제-관례-계례-명자례-초례' 등 전통성년례를 재연한다. 열린공간으로 관람은 누구나 가능하다.

김혜진기자 hj@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