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화)
현재기온 8.4°c대기 나쁨풍속 0.2m/s습도 78%

코로나 확진자 52명 또 늘었다…국내 확진자 156명

입력 2020.02.21. 10:20
대구 신천지 관련만 33명

21일 오전 9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2명이 추가로 확인됐다. 12명이 현재 조사 중이어서 확진자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확진자 33명을 비롯해 서울과 경북, 각각 3명, 경남 2명, 충남 충북 경기 전북 제주 등에서 각각 1명씩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주에서도 지난 16일 신천지 대구교회를 다녀온 광주지역 신도 3명이 20일과 2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지만 질병관리본부 통계에는 1명만 반영됐다.

이날 52명이 추가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국내 전체 확진자는 156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9시 기준으로 1만4천660건의 검사를 진행중이며 이중 1만1천953건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2천707건은 검사 중이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