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월대보름2021.02.26(금)
현재기온 12.1°c대기 보통풍속 3.5m/s습도 55%

여수 국동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입력 2020.12.24. 11:05 수정 2020.12.24. 11:05
2025년까지 600억원 투입
봉산시장 복합개발, 문화거리 등 조성
여수 국동지구가 2021년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됨에 따라 쇠퇴된 상권이 회복되고 지역경제에 활력이 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수 국동지구가 2021년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됨에 따라 쇠퇴된 상권이 회복되고 지역경제에 활력이 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내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국동지구를 중심시가지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여수시에 따르면 내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국동지역에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함께 사업비 599억 원을 투입해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한다.

국동항 일대는 우리나라 대표 국가 어항으로 1980년대에는 항만물류의 중심지로 기능을 했으나, 어획고가 줄고 수산업 관련 산업기반이 악화되면서 인구유출, 고령인구 증가 등 지역 상권이 쇠퇴했다.

봉산시장이 철거되고 120세대의 공공임대주택이 입주하는 '어울림 복합타운'이 들어서면서, 1층은 대교동주민센터, 2층은 상생상가, 3층은 체육시설·작은도서관 등 주민 기초생활SOC 공간이 조성된다.

공유오피스·시제품제작실 등 창업지원공간인 'FLEX센터'와 공유주방·음식개발 등 주민소득창출공간인 '신활력이음센터', FLEX문화거리가 조성되고, 주민역량강화사업, 마을공동체 육성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속 가능한 도시재생이 추진된다.

여수=강명수기자 kms3056@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