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목)
현재기온 0.8°c대기 좋음풍속 0.9m/s습도 91%

무안군, 역사적 현장 5·18 사적지 시설물 정비

입력 2021.02.14. 12:50 수정 2021.02.14. 13:49
의로운 정신 계승·자긍심 고취

무안군은 최근 무안버스터미널에 위치한 5·18 민주화운동 사적지 시설물 정비를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무안버스터미널은 무안 지역 5·18민주화운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곳으로 지난 1998년 설치된 기존 시설물이 역사적 사실과 다소 다른 내용이 표기돼 있고 조형물의 디자인 또한 시대적 감각에 뒤떨어진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무안군은 무안버스터미널이 '전남도 5·18 사적지 무안-1호'로 지정됨에 따라 민주항쟁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보존하기 위해 새로운 표지석 과 기념조형물을 설치했다. 표지석과 기념조형물에는 항쟁에 참여한 군민들의 모습을 담아 5·18 정신을 기리고 이를 이어가기 위한 마음을 반영했다.

무안군 관계자는 "사적지 정비를 통해 무안군민의 의로운 정신을 계승하고 자긍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역사적 현장으로써 교육 자원으로도 활용될 수 있도록 시설물 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무안=박태용기자 mdm007@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