霜降 상강2020.10.23(금)
현재기온 10°c대기 보통풍속 1.2m/s습도 63%

광주시, 지역 민생규제 혁신방안 2건 선정

입력 2020.02.20. 13:44
건축 교통영향평가 통합 심의 등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서 확정

광주시가 건의한 ‘도시재개발사업 건축심의와 교통영향평가 통합심의’, ‘귀책사유 없이 청소년에게 담배를 판매한 담배소매업주 처벌완화’ 등 2건이 정부 ‘2020년 지역 민생규제 혁신방안’에 선정됐다.

정부는 20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제101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서울↔세종 영상회의)에서 50건의 ‘지역 민생규제 혁신방안’을 논의·확정했다.

지역 민생규제 혁신방안은 정부의 2020년 규제혁신 추진방향인 3대 분야(경제, 민생, 공직혁신)중 하나인 민생을 위한 규제혁신 일환으로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해왔다.

이번에 선정된 ‘도시재개발사업 건축심의와 교통영향평가 통합심의’ 과제는 그동안 각각 받아야 했던 심의로 사업기간이 지연됐던 문제점을 통합심의를 통해 18개월간 단축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귀책사유 없는 담배소매업주 처벌완화’ 과제는 신분증을 도용, 위변조한 청소년에게 속아 담배를 판매한 담배 소매업주에게 청소년보호법·식품위생법과 마찬가지로 행정처분 면제조항을 신설해 담배소매업주의 권익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다.

광주시는 규제혁신의 성과를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후속조치를 지속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다. 올해는 규제혁신 정부 방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지역별 현안사업 관련 규제를 중점 발굴·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중앙정부의 규제법령 외에도 과도하게 주민부담·불편을 초래하는 자치법규(조례·규칙)도 병행해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