霜降 상강2020.10.23(금)
현재기온 10°c대기 보통풍속 1.2m/s습도 63%

임산부에 주민자치센터서 마스크 6만개 배부

입력 2020.03.02. 16:54
시, 1인 7매…산모수첩 등 지참해야

광주시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임산부를 대상으로 마스크 6만개를 긴급 지원한다.

2일 광주시에 따르면 이용섭 시장은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돼 임산부 등 고위험군에 대한 마스크 보급이 절실해지자 5개 보건소를 통해 임산부에게 마스크를 최우선 배부토록 지난달 26일 지시했다.

시는 지난주부터 공적 유통망을 통해 마스크가 공급되고 있지만 시민들의 요구에는 턱없이 부족한 실정을 감안해 확보한 수량을 고위험군인 임산부에게 우선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마스크는 3일부터 주소지 관할 동주민자치센터를 통해 1인 7매 배부된다. 산모수첩 또는 임신확인서, 신분증을 소지해야 한다. 대리 수령일 경우 대리자 신분증을 추가로 소지해야 한다.

정민곤 광주시 시민안전실장은 “질병 감염에 취약한 임산부들에게 마스크를 우선 공급해 저출산 시대에 귀한 생명을 보호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며 “조속한 시일 내 보다 많은 물량을 추가 확보해 많은 시민들에게 배부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