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차범근과 타이' 손흥민, 평점 7점···팀 내 세 번째

입력 2021.05.08. 22:51 댓글 0개
풋볼런던 평점 6점 "알리 패스 마무리…후반엔 기회 놓쳐"
[리즈=AP/뉴시스] 손흥민이 시즌 공식전 22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2021.05.08.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프로 데뷔 후 자신의 한 시즌 개인 최다골 신기록을 쓰고 '전설' 차범근 전 감독과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타이기록을 세운 손흥민(29·토트넘)이 팀 내 세 번째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1로 뒤진 전반 25분 동점골을 터트렸다.

선발로 나와 풀타임을 뛴 손흥민은 전반 13분 스튜어트 댈러스에게 선제골을 내준 뒤 끌려가던 전반 25분 델리 알리의 전진 패스를 받아 상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균형을 맞췄다.

3경기 연속골이자 정규리그 17호골에 성공한 손흥민은 한국 축구 전설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1985~1986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작성한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17골)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또 EPL 17골, 리그컵(카라바오컵) 1골,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 등 모든 대회에서 22번째 골에 성공하며 2016~2017시즌 자신의 기록했던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새로 썼다.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점을 줬다.

[리즈=AP/뉴시스] 손흥민이 리즈 유나이티드전에서 3경기 연속 골을 터트렸다. 2021.05.08.

가레스 베일(7.3점), 위고 요리스(7.1점)에 이어 팀 내 세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해리 케인은 6.6점에 그쳤다.

리즈에선 선제골 주인공인 댈러스가 7.9점으로 양 팀 통틀어 최고점을 기록했다.

영국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평점 6점을 주며 "알리의 패스를 잘 마무리했다. 그러나 후반에는 기회를 놓쳤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의 동점골로 1-1 균형을 맞췄던 토트넘은 전반 42분 패트릭 뱀포드에게 추가 실점한 데 이어 후반 39분에는 교체로 나온 호드리고에게 쐐기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