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헨리 결승골' 수원, 10명 뛴 제주에 3-2 역전 드라마

입력 2021.05.12. 20:59 댓글 0개
전반 0-2로 끌려가다 후반에 3-2 역전승
주민규, 빛바랜 멀티골…일류첸코와 2골 차
[서울=뉴시스] 극장골 터트린 수원 삼성 헨리.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수원=뉴시스] 안경남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0-2로 뒤지다 후반에 3골을 몰아넣으며 역전 드라마를 완성했다.

수원은 12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15라운드 홈 경기에서 제주에 3-2로 역전승했다. 전반에 2골을 내준 수원은 후반에 3골을 터트리며 경기를 뒤집었다. 후반 막판 퇴장으로 10명이 뛴 제주는 수적 열세를 극복하지 못했다.

이로써 2연승이자 최근 4경기 무패(3승1무)를 달린 수원은 승점 25점으로 선두 전북 현대(승점 29)를 승점 4점 차로 추격했다.

반면 2연패 포함 4경기 무승(2무2패) 부진에 빠진 제주(승점 20)는 6위에 머물렀다.

수원은 지난 전북 현대와 경기에서 골맛을 본 19세 신예 정상빈을 벤치로 내린 가운데 제리치, 고승범을 최전방에 세웠다. 중원에는 김민우, 강현묵, 최성근, 김태환, 이기제가 포진하고 스리백은 박대원, 민상기, 장호익이 맡았다. 골문은 양형모가 지켰다.

[수원=뉴시스] 제주 유나이티드 주민규.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지난 라운드 수원FC 1-3으로 졌던 제주는 외국인 공격수를 모두 빼고 주민규를 최전방 원톱에 세웠다. 공민현, 조성준이 파트너로 나서고 정우재, 이창민, 김봉수, 안현범이 중원에 자리했다. 스리백은 정운, 권한진, 홍성욱이 지켰다. 골키퍼 장갑은 오승훈이 꼈다.

제주가 전반 17분 주민규의 헤딩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프리킥 찬스에서 이창민의 크로스를 주민규가 머리로 밀어 넣었다. 오프사이드가 지적됐지만, 주심이 비디오판독(VAR) 심판과 교신 끝에 득점을 인정했다.

제주는 3분 뒤 공민현이 상대 페널티박스 안 쇄도 과정에서 수원 장호익에 걸려 넘어지며 페널치킥을 얻어냈다. 그러나 키커로 나선 안현범이 실축하며 추가골 기회를 놓쳤다.

수원은 전반 26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수비수 김태환의 왼손에 공이 맞았지만, 주심이 VAR을 통해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해 그대로 경기를 진행했다.

[수원=뉴시스] 수원 삼성 김건희.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수원의 공세를 막아내던 제주는 전반 추가시간 한 골을 더 추가했다. 이번에도 해결사는 주민규였다. 공민현의 크로스를 주민규가 문전에서 환상적인 오른발 발리슛으로 골망을 갈랐다.

멀티골에 성공한 주민규는 정규리그 7골로 득점 선두 일류첸코(전북·9골)를 2골 차로 추격했다.

전반에만 2골을 내준 수원은 후반 시작과 함께 김건희, 헨리를 동시에 투입하며 공수에 변화를 줬다.

효과는 곧바로 나타났다. 후반 5분 만에 교체로 들어온 김건희가 감각적인 터닝슛으로 만회골을 터트렸다. 제리치가 헤딩으로 떨궈준 공을 잡아 수비수를 등지고 상대 골문 구석을 흔들었다.

[수원=뉴시스] 수원 삼성 제리치.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기세가 오른 수원은 후반 10분경 이기제가 페널티박스 안으로 치고 들어가는 과정에서 제주 김경재의 발에 걸려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었다. 키커로 나선 제리치가 실축했지만, 제주 선수가 슈팅 전에 박스 안으로 들어와 재차 페널티킥이 주어졌고, 후반 12분 두 번째 슛은 성공했다.

순식간에 동점을 허용한 제주는 진성욱, 류승우를 교체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 그러나 후반 34분 김영욱이 두 번째 옐로우카드를 받고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해 수적 열세에 놓였다.

이후 경기 흐름은 수원 쪽으로 급격히 기울었고, 후반 40분 역전골이 터졌다. 세트피스 찬스에서 이기제의 크로스를 헨리가 헤딩골로 넣었다.

수원은 후반 추가시간 이기제가 안현범과 경합 과정에서 손을 썼다는 반칙이 제기됐지만, 주심이 VAR을 통해 원심으로 그대로 유지했다. 결국 수원이 3-2 역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