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AZ접종자도 괌 입국때 격리 면제···항공사, 괌·사이판 노선 운항 재개(종합)

입력 2021.06.17. 14:15 댓글 0개
괌 정부, 모더나·화이자·얀센 이어 AZ 접종자도 격리 면제
티웨이, 아시아나 등 내달부터 괌·사이판부터 운항키로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이달 19일부터 괌에 입국하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자도 격리를 면제 받는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괌 정부는 행정명령을 통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에 대한 격리 면제를 발표했다. 괌은 그동안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승인한 백신인 모더나, 화이자, 얀센 3종류 백신 접종자에 대해서만 격리를 면제했다.

국토교통부와 문화체육관광부는 다음달부터 싱가포르, 괌, 사이판 등 방역 신뢰 국가·지역을 대상으로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체결을 추진하고 있다. 트래블 버블은 두 나라 간의 코로나19 방역 신뢰를 바탕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의 격리 없는 상대국 방문을 보장하는 제도다.사이판은 6월 초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에 대한 격리를 면제했다.

이에 국내 항공사들은 정부의 '트래블 버블' 본격 추진에 발맞춰 괌·사이판 노선을 시작으로 다른 취항지 노선 운항도 확대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은 다음 달 29일부터 인천~사이판, 31일부터 인천~괌 노선의 운항을 차례로 재개하고 각 주 1회 운항에 나선다. 현지시각 기준으로 사이판 노선은 오전 9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사이판 현지에 오후 2시20분 도착한다. 괌 노선은 오후 6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괌에 오후 11시40분 도착하는 일정으로 운항된다.

또 티웨이항공은 국제선 운항 재개 움직임에 발맞춰 승객들의 편리한 여행을 위해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최초로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와 함께 ‘IATA 트래블패스(Travel Pass)’의 시범 운영에도 참여한다. IATA 트래블패스는 항공기 탑승 승객의 코로나19 검사 결과나 백신 접종 여부를 전자방식으로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는 디지털 증명서다

아시아나항공 역시 다음달 24일부터 주 1회 사이판 노선을 운항한다. 지난해 3월 운항 중단 후 1년 4개월 만의 첫 공식 운항이다. 대한항공은 오는 11월 출발 예정인 괌 노선 항공권 판매를 지난달부터 시작했다.

에어서울은 8월12일부터 인천~괌 노선을 주 2회 운항한다. 에어부산도 9월 괌 노선 운항을 시작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