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144경기 위해' KBO, 후반기 연장전 폐지···PS도 단축

입력 2021.07.27. 14:09 댓글 0개
준PO·PO, 3전2선승제로 변경
[서울=뉴시스]김병문 기자 =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린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 위로 파란 하늘이 보이고 있다. 2021.04.18. dadazon@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2021시즌 KBO리그 후반기에선 연장전이 사라진다. 포스트시즌도 단축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7일 "실행위원회를 통해 팀당 144경기 일정을 원활히 소화하고 경기력을 유지하기 위한 결정을 했다"며 이같은 내용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후반기에 한해 한시적으로 연장전을 페지한다. 포스트시즌은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현행 5전3선승제에서 3전2선승제로 변경한다. 한국시리즈는 그대로 7전4선승제로 진행한다.

아울러 현재 최대 8경기까지 가능한 연전을 1경기 늘려 9연전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7~8월 편성하지 않았던 데블헤더도 8월25일부터 경기 취소시 다음날 더블헤더 편성 또는 대진 둘째 날 편성하기로 했다.

코로나19 관련에 대해서도 변화를 줬다.

코로나19 관련 경기 취소시(확진자 발생, 역학조사 등) 현행은 추후 편성했으나 후반기에는 우천취소 경기 시행세칙과 동일 적용(더블헤더, 특별서스펜디드, 월요일 경기 편성 등)키로 했다.

한편 11월15일 이후 편성되는 포스트시즌 경기는 1차전부터 고척스카이돔에서 중립 경기로 치르기로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