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울진 앞바다에서 46t급 예인선 전복···인명 피해 없어

입력 2022.06.27. 17:06 댓글 0개

기사내용 요약

파도에 맞아 전복 추정…승선원 2명 무사

[울진=뉴시스] 이바름 기자 = 27일 오후 1시33분께 경북 울진군 후포항 북방파제 케이슨 작업장에서 예인선 A호(46t급)가 전복돼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사진=울진해양경찰서 제공) 2022.06.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진=뉴시스] 이바름 기자 = 27일 오후 1시33분께 경북 울진군 후포항 북방파제 케이슨 작업장에서 예인선 A호(46t급·승선원 2명)가 전복돼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선장의 신고를 받은 울진해양경찰서는 경비함정 3척과 연안구조정, 울진구조대를 현장에 급파했다.

A호 승선원 2명은 인근 바지선으로 탈출해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울진해경은 침몰한 예인선 주변으로 오일펜스를 설치하고 유류벨브를 차단하는 등 해양오염 방지 작업을 실시했다.

이어 파도를 맞고 전복됐다는 A호 선장의 신고 내용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righ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