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문화다양성 정책으로 포용·공존 가치 실현

입력 2023.03.24. 17:23 댓글 0개
1천957억원 규모 82개 과제 발굴
소수자 접근성 보장·가치 확산 등
24일 광주시청에서 2023년 제1회 문화다양성위원회 회의가 열렸다. 광주시 제공

광주시는24일 '2023년 제1회 문화다양성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2023년 광주시 문화다양성 시행계획(안)'을 심의·조정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문체부 기본계획의 3대 추진전략인 '문화다양성 보호, 소수자 접근성 보장, 가치 확산'과 6대 핵심과제를 중심으로 광주시 실정에 맞춘 2023년 광주광역시 문화다양성 시행계획이 다뤄졌다.

광주시는 올해 다양성과 포용성의 문화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총 1천957억원 규모의 82개 사업을 발굴했다. 언어적 표현의 다양성 '보호'를 위해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 수어교육원 운영 등 지역어 보존, 특수언어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역 기반 게임사업 등의 창업, 글로벌 마케팅을 지원해 문화콘텐츠의 다양성 확대 기반을 마련한다. 지역 전통문화를 콘텐츠화하기 위한 분청사기 도예창작소 조성, 광주상설공연 활성화 사업 등을 추진한다.

광주만의 특색 있는 문화도시 브랜드 조성을 위해 유네스코 미디어아트 창의벨트 조성사업, 광주다운 문화마을 조성 등에도 나선다. 세계 5대 광주비엔날레 개최를 통해 국제 문화교류를 활성화하고 문화중심도시 광주로서 문화다양성 실현의 장을 실현한다.

다양한 문화주체의 참여 및 '접근성' 보장을 위해 소외계층 문화누리카드, 장애인 스포츠강좌이용권 등을 지원한다. 장애인 생활체육지도자 지원, 우수 장애인 선수 육성, 장애인 공공체육시설 운영 등도 추진한다.

또 북한이탈여성, 고려인, 외국인 등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돌봄 사업을 통해 언어 및 문화적 표현 기회를 확대한다. 도서관 및 미술관 등 생활권역 내 문화 인프라를 풍성하게 해 시민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고하고, 지역의 다양한 문화정보를 원스톱으로 주고받을 수 있는 플랫폼 '디어 마이 광주' 운영을 활성화한다.

특히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과 공존기반 형성을 위해 다양성 캠프, 소수문화 크리에이터 양성, 다문화 이해를 높이는 영상·음성 캠페인을 전개한다. 더불어 문화다양성 협의체를 구성하고 공론화의 장을 마련해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세계인의 날, 광주국제교류주간 등 시기에는 다양한 문화 체험을 만끽하고 긍정적 인식을 제고할 수 있는 행사를 선보인다.

김광진 문화경제부시장은 "누구나 문화를 자유롭게 표현하고 향유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문화다양성 과제들을 2023년 시행계획에 반영했다"며 "시정에 문화다양성을 면밀히 녹여내 혁신과 창의의 문화중심도시 광주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삼섭기자 seobi@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
키워드뉴스
재밌수다 전기차 구매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3시간전 fa 아직 시기상조 보람상조
3시간전 ㅔ... ..에.... 뭐... ......... 에.... 집밥 있으면... ㅔ... 사십쇼..
3시간전 돈 없어서 못사지ㅇㅇ
3시간전 전용면허증발급필요 전기차 급발진 사고가 많이 난다고 뉴스에서 맨날 떠드는데 전기차사고 운전자 연령대 정리해서 발표는 안하더라? 충분히 정리해서 기사 낼 수 있을텐데 왜 안할까? 싶음. 일단 전기차 급발진 주장 기사보면 대게 60대 이상 고령자임. 그리고 이들 대다수가 무사고 경력도 상당함. 근데 왜 잦은 사고가 발생할까? 이건 전기차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기 때문임. 전기차는 내연기관이랑 다름 전기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회생제동 시스템이 들어있는데 엑셀을 밟으면 가속이 되고 엑셀을 놓으면 마치 브레이크 밟은 것 처럼 속도가 줄어듦(감속이 큼). (초창기 전기차가 택시로 보급 되었을때 전기차로 운전하는 택시기사님 차타면 꿀렁꿀렁 멀미하는 느낌을 다들 받아 봤을꺼임. 이게 회생제동 때문임) 즉, 전기차는 이 회생제동 때문에 운전이 숙달되면 원페달 드라이빙이(엑셀만으로 가속 감속하면서 운전) 가능함 . 근데 고령자들은 신체 감각이 젊은 사람들에 비해 떨어질 수 밖에 없고 회생제동 때문에 엑셀과 브레이크를 헷갈릴수가 있음. 그래서 엑셀을 놓는데 마치 브레이크 밟았었다고 착각할 수 있음.(밟았다 놨는데 속도가 크게 줄어드니까) 이 때문에 갑작스러운 돌발상황이 발생하면 속도를 줄인다면서 엑셀을 밟을 수도 있다는 거임. 따라서 충분한 이론과 실기 교육이 필요함 또 이를 인증하는 면허증 제도가 필요하다고 봄. 그외에 할말은 더 많지만 전기충전만 놓고 보더라도 각 지역별 전기 충전소 혜택카드도 다르고 복잡함. 전기차 제도 및 인프라 등이 많이 다듬어져야 한다고 봐서 구매는 시기상조라 봄.
1시간전 최근 택시를 탔을 때 자꾸 엑셀을 밟고떼고 하시며 꿀렁대길래 뭔가 싶었는데 딱 이건가보네요. 마침 고령 기사님이시기도 했거든요.
재밌수다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