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전주시, 농가 6016곳에 기본형 공익직불금 58억 지급

입력 2023.11.29. 08:51 댓글 0개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주시청.(뉴시스DB)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북 전주시는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위해 올해 농가 6016곳에 58억원의 공익직불금을 지급한다고 29일 밝혔다.

기본형 공익직불금은 농업 활동을 통해 환경보전과 농촌 공동체 유지, 식품 안전 등 공익을 창출하기 위한 제도로, 소농직불금과 면적직불금으로 나눠 지급된다.

소농직불금의 경우 소농 요건 충족 시 120만원을 정액으로 일괄 지급하며, 면적직불금은 농가별 재배면적에 따라 구간별 단가를 적용해 1㏊당 100만원에서 205만원까지 차등 지급된다.

시는 공익직불금 지급을 위해 온라인 및 농지소재지 주민센터를 통해 사업 신청·접수를 받은 후 농업인 및 농지 자격 검증, 공익직불 준수사항 이행점검 등을 거쳐 소농직불금 1004명(12억원)과 면적직불금 5012명(46억원) 등 대상과 지급 규모를 결정했다.

시는 기본형 공익직불금 기금을 이달 말까지 지급한 이후 오는 12월 중순에 도비·시비 대상자를 확정해 추가 지급할 예정이다.

김종성 전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농자재값 상승과 쌀값 하락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공익직불금 지급으로 농업인의 소득증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농업·농촌의 다양한 공익가치 확산과 농업인 소득안정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