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선두 우리은행, 가장 먼저 10승···꼴찌 신한은행, 가장 먼저 10패

입력 2023.12.11. 21:25 댓글 0개
우리은행 4연승 달리며 단독 선두
[서울=뉴시스]여자농구 아산 우리은행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가장 먼저 10승 고지에 오르며 단독 선두에 자리했다.

우리은행은 11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신한은행과 경기에서 72-52, 20점차 대승을 거뒀다.

4연승을 달린 우리은행은 6개 구단 중 제일 먼저 10승(1패) 고지를 밟으며 단독 선두에 올랐다. 2위 청주 KB국민은행(9승1패)과 승차는 반 경기다.

이에 반해 최하위 신한은행은 3연패 늪에 빠지면서 가장 먼저 10패(1승)째를 당했다.

전반을 44-33, 11점차로 앞선 우리은행은 3쿼터에서 사실상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3쿼터 들어 강하고 유기적인 수비를 앞세워 6분여 동안 신한은행을 무득점으로 막았다. 3쿼터 득점에서 17-7로 압도했다.

베테랑 김단비가 27점 10리바운드, 박지현이 21점 14리바운드로 나란히 더블더블 활약을 펼쳤다.

신한은행에선 구슬이 15점으로 분전했다.

선두 우리은행과 최하위 신한은행의 실력 차이를 보여준 한 판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