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자배구 현대건설, GS칼텍스 잡고 3연승···선두 질주(종합)

입력 2024.02.28. 21:44 댓글 0개
남자부 OK금융그룹, 풀세트 접전 끝에 우리카드 제압 {{NISI20240228_0001490545_web_20240228204112.jpg}}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프로배구 여자부 선두싸움을 하는 현대건설이 3연승을 질주했다.

현대건설은 28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19 25-21 25-23)으로 이겼다.

3연승을 내달린 1위 현대건설(24승7패 승점 72)은 2위 흥국생명(24승7패 승점 67)을 승점 5차로 밀어냈다.

봄배구 막차를 노리는 GS칼텍스는 뼈아픈 패배를 당했다. 4위 GS칼텍스(17승15패 승점 48)은 3위 정관장(18승14패 승점 56)과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V-리그에서는 3위와 4위의 승점 차가 3점 이하일 경우에만 준플레이오프가 열린다.

현대건설 모마는 25점으로 공격을 이끌었다. 경기 전까지 통산 7488점을 기록 중이던 양효진은 이날 15점을 추가, 역대 최초 통산 7500점 기록을 써냈다. 정지윤은 블로킹 4개, 서브 1개 등 9점을 지원했다.

GS칼텍스에서는 실바가 30점을 올리며 분투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의 지원이 아쉬웠다. 3세트 중 교체 투입된 유서연이 6점으로 국내 선수 중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건설이 1세트를 잡고 기선제압을 했다.

현대건설은 17-14에서 내리 6점을 뽑아 흐름을 완전히 끌고 왔다. 모마의 후위 공격에 이은 양효진의 오픈 공격이 터졌다. 상대 범실로 한 점을 얻고 양효진의 블로킹, 김다인의 서브에이스 등으로 상대를 따돌렸다.

24-19에서는 모마가 시간차 공격으로 25점 째를 채웠다.

2세트도 현대건설의 차지였다.

초반 리드를 빼앗긴 현대건설은 14-17에서 연속 5득점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모마의 후위 공격과 이다현의 서브 에이스로 한 점차까지 따라붙고 양효진의 블로킹에 이은 속공으로 역전했다.

분위기를 바꾼 현대건설은 계속해서 몰아쳤다. 19-18에서 양효진이 시간차과 속공으로 점수를 보태고 모마가 오픈 공격으로 GS칼텍스를 잠재웠다.

세트 우위를 점한 현대건설은 3세트에서 경기를 끝냈다.

GS칼텍스는 3세트 초반부터 근소한 리드를 지켜가며 반격하는 듯했다. 하지만 이번에도 현대건설은 집중력을 발휘해 리드를 빼앗아 왔다.

13-16에서 상대 범실과 이다현의 블로킹, 모마의 후위 공격으로 동점을 만들고, 18-18에서 양효진의 공격, 모마의 블로킹으로 20점에 먼저 올라섰다.

21-20에서 양효진의 오픈 공격과 한미르의 서브 에이스로 GS칼텍스를 따돌린 현대건설은 23-22에서 상대 실바의 서브가 벗어나며 승리를 예감했다. 모마는 매치 포인트에서 후위 공격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프로배구 남자부 OK금융그룹. (사진=KOVO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남자부 경기에서는 OK금융그룹이 우리카드를 세트 스코어 3-2(25-19 28-30 20-25 25-21 15-7)로 꺾었다.

승점 2를 챙긴 OK금융그룹(18승14패 승점 52)은 4위 한국전력(16승16패 승점 47)을 승점 5차로 따돌리고 3위 굳히기에 들어갔다.

선두 다툼을 하던 2위 우리카드(20승11패 승점 60)는 승점 1만 얻었다. 1위 대한항공(21승11패 승점 64)과는 승점 4차다.

승부는 5세트에서 가려졌다.

레오의 오픈 공격과 상대 범실, 송희채의 오픈 공격으로 3-0으로 앞서나간 OK금융그룹은 8-5에서 레오, 신호진의 득점으로 차이를 벌렸다.

11-6에서 레오가 상대 아르템의 공격을 차단한 뒤 오픈 공격을 성공하며 승기를 가져왔다.

레오는 양팀을 통틀어 가장 많은 36점을 쓸어담았다. 블로킹 2개, 서브 에이스 3개도 잡아냈다. 신호진이 19점, 바야르사이한이 13점으로 거들었다.

우리카드 송명근은 이번 시즌 자신의 한 경기 최다인 25점을 올렸지만 팀 패배에 빛이 바랬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