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악뮤 이찬혁, 母와 '붕어빵'이네

입력 2023.09.29. 00:2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나 혼자 산다' 이찬혁. (사진 = MBC TV 제공) 2023.09.2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문예빈 인턴 기자 = 악뮤 이찬혁이 엄마와 연남동 데이트에 나선다. 마치 연인처럼 서로의 어깨와 허리를 감싸며 다정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붕어빵 모자(母子)'의 모습이다.

29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MBC TV 예능물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에서는 엄마와 데이트를 즐기는 이찬혁의 다정한 아들 면모 공개된다.

이찬혁은 "오늘은 아버지의 여자(?)이자 마이 마더인 어머니 주 사모님과 연남동에서 오붓하게 데이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찬혁과 엄마는 똑 닮은 비주얼로 시선을 모은다.

이찬혁은 엄마의 유일한 취미가 '다꾸'(다이어리 꾸미기)라며 엄마를 더 기쁘게 만들기 위해 다꾸 숍을 함께 구경한다. 친동생이자 악뮤 멤버인 이수현을 닮은 굿즈(?)를 발견한 이찬혁과 엄마는 "얘 봐라?"라며 장난스럽게 대화한다.

주접 멘트로 가득한 스티커를 구경하던 중 "우리 집엔 얼굴 천재가 없잖아"라는 엄마의 조곤조곤한 팩트 폭격에 말을 잇지 못하고 애써 미소를 짓는 이찬혁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이찬혁은 엄마에게 자신의 취미인 '탱고 영업'에 나선다고. 그가 "아빠가 엄마 춤추는 걸로 반했다고…"라며 말문을 열자 이찬혁의 엄마는 깜짝 놀라며, 숨겨진 진짜 러브 스토리를 풀어 놓는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이찬혁은 엄마와 함께 캐리커처 그림의 주인공이 된다. 그림을 그리는 작가 앞에서 나란히 앉아 어색하게 미소를 짓는 귀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많이 닮았다는 작가의 말에 이찬혁의 엄마는 "내가 낳았어요!"라며 아들 자랑을 펼치기도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my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