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경규 "강호동 남 험담 절대 안 해···유재석은 김수환 추기경 급"

입력 2023.12.11. 20:46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코미디언 이경규가 동료 코미디언 강호동은 남 험담을 절대 안 한다며 그 점을 존경한다고 했다. 유재석은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가까운 사람으로 표현했다.

이경규는 유튜브 프로그램 찐경규에서 이수근과 만나 예능인에 관한 얘기를 했다. 그는 먼저 강호동에 대해 "강호동을 존경하는 부분이 하나 있는데, 절대로 남을 안 씹는다. 그걸 정말 높이 평가한다. 그건 큰 그릇을 갖고 있다는 것"이라고 했다. 이에 이수근은 "칭찬도 쉽게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유재석을 언급하며 "걔는 왜 그렇게 착하냐"고 했다. 그는 "연예인은 원래 착하면 안 된다. 약간 스캔들도 있고 만만하게 씹을 수 있고, 이렇게 해줘야 한다. 그게 연예인이다. 그게 광대다. 그런데 유재석은 그걸 넘어섰다. 김수환 추기경에 가까운 사람이라 사람들이 존경한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예능인 등급을 매기기도 했다. "나 정도면 A급이고, 너(이수근)도 A급에 올라왔다"며 "김영철은 C급, 박명수는 B급, 윤형빈은 D급, 이윤석은 D급"이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