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정국, 빌보드 메인차트 15주 붙박이···피원하모니·있지, 앨범차트 진입

입력 2024.02.22. 09:36 댓글 0개
제니 협업곡 '핫100' 8주간 머물러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 정국. (사진 = 빅히트 뮤직 제공) 2024.02.1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인 팝스타 정국이 역주행하는 등 K팝 가수들의 미국 빌보드 차트 내 활약이 이어지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2월24일 자)에 따르면, 정국의 첫 솔로 앨범 '골든(GOLDEN)'이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 137위에 자리했다.

특히 이 앨범의 타이틀곡 '스탠딩 넥스트 투 유(Standing Next to You)'는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서 전주 대비 20계단 반등하며 61위에 자리했다. 해당 차트에서 2주 연속 역주행이다. 이로써 정국은 두 차트에서 나란히 15주 연속 차트인을 이어갔다.

특히 정국은 지난해 7월 발표한 첫 공식 솔로 싱글 '세븐(Seven)(feat. Latto)'으로 통산 15주 '핫 100'에 머물렀다. 이는 정국이 내놓은 솔로곡 중 '핫 100' 최장기 차트인이다. '스탠딩 넥스트 투 유'가 '세븐'과 '핫100' 진입 기록 타이를 이뤘는데, 여전히 호성적을 거두고 있는 만큼 새 기록을 쓸 것으로 예상된다.

K팝 간판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겸 솔로가수 제니가 캐나다 스타 싱어송라이터 위켄드·미국 배우 겸 가수 릴리 로즈 멜로디 뎁과 함께 부른 HBO 시리즈 '디 아이돌' OST '원 오브 더 걸스(One Of The girls)'는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100'에서 72위를 차지하며 이 차트에 총 8주간 머물렀다.

[서울=뉴시스] 그룹 피원하모니.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2024.02.1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그룹 '피원하모니(P1Harmony)'의 정규 1집 '때깔(Killin' It)'은 '빌보드 200'에서 39위로 데뷔했다. 지난해 해당 차트에 처음 입성했던 미니 6집 '하모니 : 올 인(HARMONY : ALL IN)'(51위)보다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리며 '커리어 하이'를 달성했다.

그룹 '있지(ITZY)'의 미니 8집 '본 투 비(Born To Be)'는 '빌보드 200'에 62위로 데뷔했다.정규 1집 '크레이지 인 러브' 11위, 미니 5집 '체크메이트' 8위, 미니 6집 '체셔' 25위, 미니 7집 '킬 마이 다웃(KILL MY DOUBT)'에 이어 다섯 개 작품 연속 해당 차트 톱70에 들었다.

또 '빌보드200' 1위를 찍은 차세대 K팝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스키즈)의 미니 8집 '락스타(樂-STAR)'는 이번 주 같은 차트에서 198위를 차지하며 14주 연속 차트인했다.

[서울=뉴시스] 김혜진 기자 = 그룹 있지(ITZY)가 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열린 여덟 번째 미니앨범 '본 투 비(BORN TO B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01.08. jini@newsis.com

한편, 정국과 '3D' 협업으로 K팝 팬들 사이에 더 알려진 미국 힙합스타 잭 할로우의 '러빙 온 미(Lovin On Me)'가 '핫100' 1위를 지키며 해당 차트에서 비연속으로 6주간 정상을 차지했다. 미국 팝스타 비욘세의 신곡 '텍사스 홀덤(Texas Hold'em)'은 '핫100' 2위로 데뷔했다.

미국 힙합스타 '예(Ye)'(카녜이 웨스트)가 미국 힙합 가수 타이 달라 사인(Ty Dolla $ign)과 합작한 프로젝트 앨범 '벌처스(Vultures) 1'이 이번 주 '빌보드 200'에 1위로 데뷔했다. 유대인 혐오 발언 등 논란을 몰고 다니는 예인데, 일부 지지층이 확고함을 다시 재확인했다. 이에 따라 예는 '빌보드200' 1위에 열한 개의 앨범을 올렸다. 미국의 떠오르는 싱어송라이터 벤슨 분(Benson Boone)의 '뷰티풀 싱스(Beautiful Things)'가 이번 주 '글로벌 200'에서도 정상을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