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나주 동수·오량농공단지에 근로자 복합문화센터 건립

입력 2021.09.28. 17:02 댓글 0개

기사내용 요약

산업통상자원부 공모사업 선정·2024년 완공

카페테리아·체력단련실·미디어실 등 문화공간

[나주=뉴시스] 나주 동수오량농공단지 '복합문화센터' 조감도. (이미지=나주시 제공) 2021.09.1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무안=뉴시스]맹대환 기자 = 근로자를 위한 커뮤니티·휴게시설이 부족한 전남 나주 동수·오량농공단지에 문화, 복지, 편의 등 다양한 기능을 집적한 복합문화센터가 들어선다.

28일 전남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의 2021년 제2차 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 건립 공모 사업에 나주 동수·오량농공단지가 최종 선정됐다.

나주 동수·오량농공단지 복합문화센터는 단지 내 근로자 1000여 명의 수요를 반영해 오는 2024년 완공될 예정이다. 국비 28억원을 포함해 총 4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농공단지 근로자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카페테리아, 체력단련실, 미디어실 등 복지 문화시설은 물론 근로자 평생교육을 위한 프로그램실도 갖춘다.

이들 시설 중 지난해 교육부 선정 평생학습도시인 나주시의 장점을 살린 평생교육 배달강좌, 강사은행 등을 이용한 프로그램실 운영계획이 평가위원들로부터 긍정적 평을 받았다.

지난해 영암, 담양, 영광 소재 3개 산단이 복합문화센터 건립 공모에 선정된데 이어, 올해 여수, 나주까지 선정됨에 따라 전남지역 산업단지 환경개선사업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주순선 전남도 전략산업국장은 “인근 나주일반산단과 혁신산단의 활성화, 에너지신산업 육성 등에 따른 청년 취업인구 유입의 잠재적 요인은 존재하나 그에 맞는 근로환경 개선 등 선행 과제가 있어 복합문화센터 건립이 절실했다”며 “앞으로도 산단 복지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dhnew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