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인기 빵집 모십니다"···백화점, 베이커리에 진심인 이유

입력 2022.08.09. 06:00 댓글 0개
카페 레이어드 스콘, 케익.(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미선 기자 = 신세계백화점이 유명 빵집 영입에 적극 나선다.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빵 사진을 많이 올리는 MZ세대를 겨냥한 전략이다.

신세계 센텀시티점은 10일 영국식 베이커리 스타일을 보여주는 ‘카페레이어드’를 개장한다고 9일 밝혔다. 안국점에서 시작한 이 베이커리는 스콘과 조각 케이크가 유명하고, 유럽풍 인테리어로 SNS 인증사진을 남기려는 고객들로 붐빈다.

대표 제품은 플레인스콘 4800원, 클래식버터스콘 5300원, 딸기스콘 5200원, 빅토리아케이크 8000원 등이다.

신세계 강남점에서는 일산에 가면 꼭 먹어 봐야하는 파이로 알려진 호박파이를 판매하는 ‘피스피스’의 팝업스토어를 25일까지 연다. 이어 26일부터 9월 8일까지는 한남동 구움과자 전문점 ‘콘디토리 오븐’ 팝업스토어를 가동한다.

인기 베이커리 유치는 백화점 매출 확대에 쏠쏠하게 기여한다.

실제 지난해 백화점 일반 고객의 월 평균 매장 방문 횟수는 4회였지만, 업계 최초로 선보인 베이커리 구독 서비스 고객의 방문 횟수는 월 평균 8회로 2배 정도 높았다.

새로운 디저트 브랜드 유치로 MZ세대 고객을 추가로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신세계백화점의 올 상반기 디저트 매출 비중을 연령대로 분석한 결과 2030 매출 비중이 절반 정도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nl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