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도착일 보장 서비스 구축" 카페24, CJ대한통운과 맞손

입력 2022.12.08. 09:18 댓글 0개
이재석 카페24 대표(오른쪽)와 신영수 CJ대한통운 택배∙이커머스부문 대표가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 대상 풀필먼트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제공 = 카페24) 2022.12.08.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CJ대한통운과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 대상 풀필먼트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사는 온라인 사업자가 고품질 풀필먼트 서비스로 물류 어려움을 해소하고 매출 증대를 이룰 수 있도록 이번 협약을 구성했다. 구체적으로 ▲온라인 사업자 대상 ‘도착일 보장’ 배송 서비스 제공 ▲카페24 사업자용 풀필먼트 센터 및 배송 서비스 구축 ▲국제특송 물류노선 최적화 ▲IT시스템 연동 기반 물류 서비스 고도화 등을 협력한다.

도착일 보장 서비스는 내년 1월 시행 예정으로, 고객에게 구매 상품의 정확한 도착 보장일을 알려주고 그에 맞춰 배송하는 방식이다. 도서산간 등 지리적 제한이 없는 전국 90% 이상 지역에는 주문 다음날의 배송 보장도 가능하다.

이는 상품 주문량·재고 등 다양한 빅데이터 분석에 기반한 고도화된 물류 서비스로, 카페24 플랫폼 이용 사업자라면 간단한 클릭만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 양사는 한국 상품의 해외 판매 확대를 위해 국제특송 강화 부문도 협력한다. 두 기업이 보유한 글로벌 물류 인프라를 최적화해 온라인 사업자에게 가격 경쟁력 높은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키로 했다.

이 같은 사업협력을 위해 양사는 전자상거래 플랫폼과 풀필먼트 시스템 간 체계적 연동, 풀필먼트 센터 구축 등에 힘쓸 계획이다. 이로써 카페24는 고도화된 풀필먼트 서비스 제공으로 온라인 사업자 성장을 지원하고, CJ대한통운은 풀필먼트 서비스 고객 저변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카페24의 전자상거래 플랫폼과 CJ대한통운의 첨단 물류 인프라는 수많은 온라인 창업자의 성공 촉매가 돼왔다"며 "양사의 새로운 협력은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주목도 높은 비즈니스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rch1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