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티맵, 전기차 배터리 덜 소모하는 길안내 서비스 도입

입력 2023.12.04. 09:22 댓글 0개
종합모빌리티플랫폼 최초 배터리 효율 경로 안내
전기 승용차 대상으로 시작해 내연 기관 확대 예정
[서울=뉴시스] 티맵모빌리티가 국내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 중 처음으로 전기차 이용자를 위한 배터리 효율 경로 안내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티맵모빌리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윤정민 기자 = 티맵모빌리티가 국내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 중 처음으로 전기차 이용자를 위한 배터리 효율 경로 안내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배터리 효율 경로는 티맵모빌리티가 자체 구축한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맵을 기반으로 기존에 제공하던 교통정보나 주행거리에 도로 경사를 고려해 배터리를 적게 소모하는 길을 추천한다. 티맵모빌리티 측은 티맵 추천, 무료도로 우선, 최소시간, 최단거리, 고속도로 우선, 이륜차 통행, 어린이 보호 길안내 옵션에 더해 배터리 효율 경로를 추가로 선택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해당 서비스는 티맵 홈 화면 전체 탭 내 연구소 메뉴에서 배터리 효율 경로 길안내 기능을 온(on)으로 설정한 후 이용할 수 있다. 차량 프로필 설정에서 대표 차량 연료와 차종을 '전기', '경차/승용차'로 설정한 경우에만 이용할 수 있다. 티맵모빌리티는 현재 서비스 대상은 일반 전기 승용차지만 향후 내연 기관 차량까지 확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티맵모빌리티는 해당 서비스 제공을 위해 배터리 소모량 예측 모델을 개발했다. 오르막·내리막 등 도로 경사도에 따라 전국 도로를 패턴화하고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도로별 배터리 소모량을 예측하는 식이다. 기존 티맵 길안내 알고리즘에 배터리 효율이 높은 도로를 감안하되 거리·시간·요금 등 다양한 변수도 고려해 사용자가 납득 가능한 최적 경로를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최인준 티맵모빌리티 맵콘텐츠 팀 리더는 "배터리 효율 경로 길안내는 배터리 연료 소모량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이용자들 수요 맞춰 개발한 신기능"이라며 "탄소 중립시대에 발 맞춰 친환경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lpac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