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재영솔루텍, 지난해 영업익 49억···"AF사업부 실적 개선"

입력 2024.02.29. 08:1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카메라 액추에이터(Actuator) 전문기업 재영솔루텍이 스마트폰 시장 침체에도 불구하고 고부가 제품 위주 공급 증가로 양호한 실적을 거뒀다.

재영솔루텍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 1072억원, 영업이익 49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년 대비 각각 10.4%, 10.0% 감소한 수치다.

순이익은 10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금형사업부 부진으로 전년 대비 실적이 감소했으나 주력 사업인 나노광학(AF)사업부의 수익성은 대폭 개선됐다.

카메라 액추에이터를 생산하는 AF사업부는 매출액 861억원, 영업이익 67억원을 달성했다. 스마트폰 시장 부진으로 외형은 소폭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29.4% 증가했다. 고사양, 고마진 액추에이터인 엔코더(Encoder)와 광학식 보정장치(OIS)의 매출 비중 증가와 생산성 향상으로 영업이익률이 크게 개선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금형사업부는 매출액, 영업이익이 모두 감소했다. 이에 대해 회사는 성장 동력 마련을 위한 신제품 개발 등 투자 확대에 따른 일시적 비용 증가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전반적인 업황 부진에도 자동화 설비 도입에 따른 생산성 향상, 고부가제품 비중 확대로 AF사업부 수익성 개선 및 순이익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며 "올해도 고객사 플래그십향 제품 공급 확대와 고사양 제품 채택 증가로 실적 개선 추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